아이폰7 21일 국내 상륙… 14일부터 예약판매

입력 : ㅣ 수정 : 2016-10-10 08:0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5색·방수기능… 듀얼카메라 탑재
아이폰7 21일 국내 상륙 애플이  7일(현지시간) 샌프란시스코 빌 그레이엄 시빅 오디토리엄에서 특별 행사를 열고 신제품  스마트폰 아이폰 7와 7 플러스를 공개했다.카메라 성능을 대폭 높인 점이 신제품들의 가장 큰 특징이다. 사진=EPA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아이폰7 21일 국내 상륙
애플이 7일(현지시간) 샌프란시스코 빌 그레이엄 시빅 오디토리엄에서 특별 행사를 열고 신제품 스마트폰 아이폰 7와 7 플러스를 공개했다.카메라 성능을 대폭 높인 점이 신제품들의 가장 큰 특징이다.
사진=EPA 연합뉴스

연계 무선 이어폰은 이달 말 출시
‘밀어서 잠금 해제’ 특허소송 2심
삼성, 연방법원 전원합의체 패소


애플의 ‘아이폰7’이 오는 21일 국내에 상륙한다. 애플은 8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아이폰7과 아이폰7 플러스, 애플워치 시리즈2 등 신제품을 21일 한국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지난달 16일 미국과 중국 등에 출시된 지 40여일 만으로, 한국은 5차 출시국에 포함됐다.

아이폰7의 국내 통신 3사를 통한 예약 판매는 오는 14일부터 시작된다. 4.7인치 디스플레이의 아이폰7과 5.5인치의 아이폰7 플러스는 32GB(기가바이트)와 128GB, 258GB 등 세 종류다. 색상은 실버와 골드, 로즈골드, 블랙(무광 검정), 제트블랙(유광 검정) 등 5가지다. 아이폰7 시리즈는 이어폰 단자를 없애고 방수 기능과 듀얼카메라를 탑재한 것이 눈에 띄는 변화다.

국내 출시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다. 아이폰7과 아이폰7 플러스의 공기기 가격은 16GB 모델을 기준으로 각각 649달러와 769달러로, 전작 아이폰6S와 동일하다. 아이폰6S 16GB 모델의 국내 통신사 출고가는 86만 9000원이었다. 아이폰7에 연동해 사용하는 무선 이어폰 ‘에어팟’은 이달 말 출시된다. 아이폰7이 국내에 상륙하면서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7’과 LG전자의 ‘V20’ 등 프리미엄 스마트폰과의 맞대결이 펼쳐지게 됐다.

한편 애플과 삼성전자의 특허권 침해 소송에서 미국 워싱턴 연방순회항소법원은 지난 7일 발표한 전원합의체 재심리에서 ‘밀어서 잠금해제’ 기능 등 애플의 스마트폰 특허 3건을 삼성이 침해했다는 애플의 주장이 타당하다는 판결을 내렸다. 삼성전자 미국법인은 “이번 판결은 시장에서의 경쟁을 제한해 소비자의 선택권을 축소하는 것”이라면서 “판결문을 자세히 들여다보고 대법원 상고 여부를 신중하게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소라 기자 sora@seoul.co.kr
2016-10-10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