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의 예술’ 그림책협회 출범

입력 : ㅣ 수정 : 2016-06-14 00:3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림책 작가, 디자이너, 출판사·연구 교육자 등으로 구성된 그림책협회가 13일 서울시민청에서 출범했다. 동화로 분류되고 있는 그림책을 독자적인 장르로 독립하고, 새로운 예술로 발전시키기 위한 목적이다. 그림책협회는 이날 제8의 예술 ‘사진’, 제9의 예술 ‘만화’에 이어 그림책을 제10의 예술로 선언했다. 회장은 한성옥 작가, 부회장은 신혜은 교수, 문승연 작가가 맡았다.

안동환 기자 ipsofacto@seoul.co.kr
2016-06-14 2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