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분당선 동빙고~삼송 연장한다

입력 : ㅣ 수정 : 2016-01-13 17:4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북부노선 2025년 완공하기로
국토교통부가 13일 신분당선 서북부 노선을 서울 동빙고에서 고양 삼송까지 연결하기로 했다. 이 연장사업은 2025년까지 완료하는 제3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반영한 것이다.

13일 국토부와 새누리당 김태원 의원(고양 덕양을)에 따르면 국토부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당정 간담회에서 수도권 서북부지역 교통환경 개선을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노선 연장으로 연신내에서 GTX를 환승하면 삼성역까지 20분이면 도착할 수 있다.

국토부는 이를 위해 다음달 초까지 공청회를 하고 6월 관계기관 협의를 거쳐 최종 확정 발표한다. 총사업비는 1조 2119억원이 소요될 전망이다. 제3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확정·반영되면 이 노선은 2022년까지 개통된다.

이에 앞서 강남역과 수원 광교역을 연결하는 신분당선 연장선은 오는 30일 개통한다.

한상봉 기자 hsb@seoul.co.kr
2016-01-14 2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