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미 배에 달라붙어 젖을 빠는 망토 원숭이 새끼...

입력 : ㅣ 수정 : 2015-09-10 14:0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9일(현지시간) 이스라엘 텔아비브 부근에 잇는 라마트 간 사파리 동물원에서 4살 난 망토 원숭이가 3주된 새끼를 배에 달고 걷고 있다. 이 사파리에서 엷은 색깔의 피부를 가진 망토 원숭이가 태어나기는 처음이다.




ⓒ AFPBBNews=News1/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