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롬비아 메델린에서 목격된 UFO 진위 논란

입력 : ㅣ 수정 : 2015-02-04 10:1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4일 미국 허핑턴포스트는 최근 콜롬비아 한 숲에서 포착된 UFO(미확인비행물체, 이하 UFO) 영상에 대해 진위 논란이 일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번에 포착된 UFO는 지난 11월 16일 콜롬비아 메델린의 숲에 나타난 UFO 영상. 제이 프리에토(J.PRIETO)란 남성이 찍은 영상에는 아몬드형 UFO가 숲 위로 천천히 이동 중인 모습을 담고 있다.

메델린은 244만명의 인구가 사는 남아메리카 중앙 안데스산맥에 있는 도시로 콜롬비아에서 두 번째로 큰 도시.



해당 영상은 지난 5일 유튜브를 통해 공개돼 현재 4만 4400여 건의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온라인 상에서 이 영상에 대한 진위 여부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국제 민간 UFO 연구기관 뮤폰(MUFON)의 사진영상 분석전문가 마크 단토니오는 “이것은 직경 18피트(약 5.5m)의 홍보 무인 헬륨 풍선”이라며 “이 풍선 자체에 잘 알고 있기 때문에 그 크기도 정확히 알고 있다”고 허핑턴포스터에 전했다.

이어 “이 풍선은 최근 큰 축구경기가 열린 메델린 홈구장인 ‘에스타디오 아타나시오 기라르돗’ 인근을 날고 있었다”며 “그것은 (아몬드형) UFO 모양이며 홍보 프로모션을 위해 몇 년동안 판매 임대되어 왔다”고 덧붙였다.

한편 콜람비아에서는 지난해에도 네바도 델 루이스 화산의 활동을 감시하는 카메라에 화산 가스 기둥 사이에 검은 UFO가 나타나 UFO에 대한 진위 논란이 인 바 있다.


사진·영상= UFOVNI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