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철 낙선, 사천시장 새누리 후보 당원투표 96표 득표 그쳐

입력 : ㅣ 수정 : 2014-05-03 15:0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재철 전 MBC 사장

▲ 김재철 전 MBC 사장



김재철 낙선, 사천시장 새누리 후보 당원투표 96표 득표 그쳐

김재철(61) 전 MBC 사장의 낙선에 네티즌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경남 사천시장에 출마한 김재철 전 사장은 지난달 30일 사천 근로자복지회관에서 열린 새누리당 당원 선거인 투표에서 16표를 얻어 여론조사를 환산한 80표를 합쳐 총 96표를 얻는 데 그쳤다.

현직인 정만규(73) 시장이 1081표(당원 544표, 여론 537표)를 얻어 후보로 선출됐고, 차상돈(56) 전 사천경찰서장이 725표(당원 391표, 여론 334표)로 2위를 기록했다.

지난해 3월 MBC에서 해임된 김재철 전 사장은 지난 1월 28일 사천시장 후보 경선에 출마해 “방송인으로서 경험과 연륜을 통해 내 고향 사천을 새롭고 강한 도시로 디자인하겠다”는 포부를 밝힌 바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