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SBS 새 월화드라마 주연

입력 : ㅣ 수정 : 2014-01-23 01:3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해진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박해진

배우 박해진이 SBS 새 월화 드라마 ‘닥터 이방인’으로, 데뷔 이후 의학드라마에 첫 도전한다. 그는 이 작품에서 30대 중반의 하버드대학병원 부교수 출신의 천재 흉부외과의 한재준 역할을 맡았다. 극중 재준은 하버드 교수자리를 박차고 동우대학병원으로 온 비밀을 간직한 인물.

4월 방송 예정인 ‘닥터 이방인’은 탈북 의사가 한국 최고의 병원에 근무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작품으로 ‘찬란한 유산’, ‘검사 프린세스’, ‘시티헌터’, ‘주군의 태양’ 등을 연출한 진혁 감독과 ‘한성별곡-正’, ‘바람의 나라’를 집필한 박진우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박해진은 다음 달까지 현재 출연 중인 ‘별에서 온 그대’ 촬영을 마친 뒤 ‘닥터 이방인’ 촬영에 매진할 예정이다.
2014-01-23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