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무한도전팀 노량진 급습! 경찰공무원 준비생들 격려해 ‘눈길’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4-01-15 13:40 life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무한도전 2일 무한도전의 일곱멤버(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정형돈, 노홍철, 하하, 길)가 경찰공무원 수험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노량진 경찰공무원 학원을 찾아 사연의 주인공인 김현경씨(아모르이그잼학원 수강생, 가운데 사진 왼쪽), 아모르이그잼학원 강사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아모르이그잼학원 제공

▲ 무한도전
2일 무한도전의 일곱멤버(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정형돈, 노홍철, 하하, 길)가 경찰공무원 수험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노량진 경찰공무원 학원을 찾아 사연의 주인공인 김현경씨(아모르이그잼학원 수강생, 가운데 사진 왼쪽), 아모르이그잼학원 강사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아모르이그잼학원 제공



최근 온라인상에서 화제가 된 무한도전 멤버가 노량진을 찾은 사연이 전해져 화제다. 특히 사연의 주인공과 취업준비생들이 이들의 깜짝 방문에 힘을 얻었다고 전해져 훈훈한 소식이 되고 있다.

지난 2일 무한도전의 일곱멤버(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정형돈, 노홍철, 하하, 길)가 경찰공무원 수험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6백여 명의 학생들이 수업을 듣고 있던 조용한 강의실에 화려한 응원복을 갖춰 입은 ‘무한도전’팀이 노량진 강의실을 급습했다.

‘무한도전응원단’은 2014년에 개최되는 크고 작은 행사들을 응원하고자 기획된 프로젝트로 제 22회 소치 동계올림픽과 2014 브라질 월드컵, 제17회 인천아시안게임 등 행사를 위한 응원 준비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무한도전팀의 노량진 강의실 방문은 경찰 준비생 김현경씨의 사연이 채택되면서 이루어졌다.

김현경씨는 자신의 사연이 채택된 것에 기뻐하면서 “바쁜 수험생활 중에도 ‘무도’는 꼭 챙겨보는 프로그램이다. 스트레스도 해소되고 재충전도 할 수 있어서 수험생활에 많은 힘이 된다. 우연히 인터넷에서 응원단 소식을 보고 노량진 수험생들도 응원이 필요하다는 생각에 사연을 보냈다. 이렇게 사연이 채택될 줄은 몰랐는데 정말 놀랍고도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명수는 본인이 자주 언급하는 말인 ‘늦었다고 생각할 때는 정말 늦은 것이다’를 언급하며 ‘공부를 할 때 열심히 하라. 그렇지 않으면 더울 때 더운 곳에서, 추울 때 추운 곳에서 일하는 미래가 기다릴 것이다’라고 수험생들에게 웃픈(웃기지만 슬픈) 조언을 해 수험생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사연의 주인공인 김현경씨는 이번 무도팀의 응원으로 힘을 내어 올해엔 더욱 좋은 성과를 얻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무한도전응원단’ 촬영 분은 1월중 전파를 탈 예정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