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곡 비교 영상)아이유 ‘분홍신’ 등 표절 논란…관련곡 들어보니 “설마 했는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3-10-26 23:13 문화·건강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아이유 3집 ‘Modern Times’ 앨범 커버.

▲ 아이유 3집 ‘Modern Times’ 앨범 커버.



신곡 ‘분홍신’을 발표해 3집 활동에 나선 가수 아이유(20)가 해외 뮤지션 넥타(Nekta)의 ‘히어스 어스’(Here’s Us)와 유사하다는 표절 의혹이 제기됐다.

26일 인터넷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분홍신’의 B파트의 멜로디가 ‘히어스 어스’와 비슷하다는 내용의 글이 급속도로 퍼져나갔다.



☞☞아이유 ‘분홍신’과 넥타(Nekta)의 ‘히어스 어스’(Here’s Us) 비교 동영상 보러가기 클릭

‘분홍신’은 작곡가 이민수와 작사가 김이나가 만든 곡으로 아이유는 ‘분홍신’ 활동을 통해 데뷔 때부터 지니고 있던 ‘국민 여동생’ 이미지를 탈피해 스윙 재즈에 도전, 각종 음원차트에서 1위에 오르기도 했다.

‘분홍신’ 표절 의혹과 관련해 두 곡을 비교해놓은 영상을 통해 해당 곡들을 들어보면 도입부의 리듬이나 주요 파트의 멜로디 등이 상당히 유사하게 들린다는 의견들이 많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스윙 재즈라는 장르의 유사성 때문에 그렇게 들리는 것일 뿐이라며 반박하기도 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