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기업 첫 사내대학 ‘LH토지주택대학’ 개교

입력 : ㅣ 수정 : 2013-03-08 23:5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공기업 최초의 사내대학인 ‘LH토지주택대학교’가 8일 대전 LH토지주택연구원에서 문을 열고 첫 입학식을 가졌다.

이 학교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공기업 최초로 교육과학기술부로부터 인가받은 사내대학이다. 건설경영학과와 건설기술학과를 운영하며 학과별로 4년 동안 48과목 140학점을 이수하면 학사 학위를 받는다. 학과별 정원은 20명이다. 기존 고졸 직원과 지난해 고졸 신입직원을 대상으로 서류와 면접전형을 통해 첫 신입생 40명을 선발했다. 교과 과정은 공사의 업무수행에 필요한 기초이론과 현장중심 실무교육으로 이뤄진다. 수업은 금요일 오후 3~9시, 토요일 오전 9시~오후 7시에 진행된다.

류찬희 기자 chani@seoul.co.kr

2013-03-09 2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