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잠옷입은 채 남자와..사생활 사진 유출

트위터 통해 슈퍼주니어 은혁과 찍은 사진 퍼져…소속사 “본인 실수”

’국민 여동생’ 아이유(19·본명 이지은)와 아이돌 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은혁(26·본명 이혁재)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10일 새벽 3시 50분쯤 아이유의 트위터 연동 사진 계정인 와이프로그(yfrog)에 사진 한 장이 올라왔다. 이 사진에는 잠옷을 입은 아이유와 은혁이 함께 찍혀 있다.

아이유의 트위터 사진 계정에 올라온 이 사진은 삭제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미 수많은 네티즌들이 이 사진을 온라인에 퍼뜨리고 있는 상태다.

아이유의 소속사 로엔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사진이 올라오게 된 경위와 함께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는 “문제의 사진은 아이유가 많이 아팠을 당시 병문안을 온 은혁이 소파에 앉아 함께 찍은 사진”이라면서 “아이유가 멘션을 작성하던 과정에서 실수로 해당 사진이 업로드 돼 외부에 공개된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두 사람은 아이유의 데뷔 때부터 가깝게 지내온 선후배 사이”라면서 “확대 해석이나 추측은 삼가달라.”고 당부했다.

소속사는 또 “아이유는 본인의 부주의로 은혁에게 본의 아니게 피해를 준 점에 대해 무척 미안해하고 있다.”면서 “아이유와 슈퍼주니어의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앞으로 더욱 성숙한 모습으로 찾아뵙겠다.”고 덧붙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2012-11-10
공유하기

    서울신문이 만난 사람들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