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시간에 강도행각 20대 조선족 영장

입력 : ㅣ 수정 : 2011-08-10 08:5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충북 음성경찰서는 10일 출근 시간에 흉기를 들고 강도행각을 벌인 혐의(강도상해)로 조선족 황모(28)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황씨는 지난 4일 오전 8시 조선족 김모(61ㆍ여)씨 집에 들어가 흉기를 들고 협박하다 김씨가 저항하자 그대로 도망간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과정에서 김씨가 칼에 찔려 전치 3주의 상해를 입었다.

조사 결과 일반연수 목적으로 4년 전 입국한 황씨는 직장을 나와 주거 없이 생활하다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황씨는 지난 8일 한 초등학교 건물에 침입했다가 붙잡혔다.

경찰은 황씨가 신고 있는 신발이 피해자 김씨 남편의 신발이라는 점을 들어 혐의를 추궁했으나 황씨는 “강도질을 한 적이 없다”고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