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면주차 못해도 면허 딴다

입력 : ㅣ 수정 : 2010-02-15 23:4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4일부터 시험 간소화… 비용도 최대 31만원↓
앞으로 운전면허시험 절차가 간소화되고 비용도 최대 31만원 줄어든다. 경찰청은 이같은 내용의 운전면허시험 간소화 방안을 24일부터 시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에 따라 운전면허 기능시험(15개 항목)에서 출발·종료 때 방향지시등을 켜지 않아도 되고, 철길건널목·횡단보도 일시정지 등 4개 항목도 폐지된다. 방향 전환 코스에서 필수였던 후면주차도 전면주차로 바뀐다. 도로주행시험도 수신호와 지시속도 도달, 핸들 급조작, 차로이탈 등 4개 항목이 없어져 모두 31개로 줄었다. 다만 보행자 보호 위반과 신호 위반, 중앙선 침범, 어린이 통학버스 보호위반 등 4개 항목을 위반하면 실격된다.

김효섭기자 newworld@seoul.co.kr
2010-02-16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