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플러스] 일해공원서 ‘화려한 휴가’ 상영

입력 : ㅣ 수정 : 1970-01-02 00: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5·18 광주항쟁을 그린 영화 ‘화려한 휴가’가 전두환 전 대통령의 호를 딴 경남 합천군 합천읍 ‘일해공원’에서 23일 오후 8시 상영됐다. 합천군의 장소 사용 불허속에 강행됐지만 우려했던 충돌은 없었다. 군은 영화 상영을 저지하기로 했던 당초 방침을 철회, 물리적 충돌을 피했다.‘전사모(전두환 전 대통령을 사랑하는 모임)’ 회원들도 ‘일해공원 반대 경남대책위’ 관계자들과 잠시 몸싸움을 벌였지만 별다른 행동은 취하지 않았다.
2007-08-24 1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