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최고 인기가수 이승철

입력 : ㅣ 수정 : 1970-01-01 09: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우리나라 최고 인기가요는 소리새의 ‘그대 그리고 나’,최고 인기가수는 ‘이승철’.

최근 소비자광고심리학회에서 발표된 허행량 세종대 교수의 ‘대중가수 수명과 인기가수’라는 논문에서 인기가요와 가수에 대한 기존의 상식을 깨는 결과가 발표됐다.

한국DJ클럽 가요차트(100위까지)를 이용해 지난 10년간의 한국 대중가요를 분석한 결과 소리새의 ‘그대 그리고 나’가 226주동안 차트에 올라 가장 오랫동안 사랑받은 노래로 밝혀졌다.

가수 이승철은 445주동안 차트에 올라 신승훈(364주),김건모(284주)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신승훈은 차트 1위에만 33번 올라 1위를 가장 많이 한 가수로 기록됐고 김건모(27번),김현정(17번)이 뒤를 이었다.

지난 90년대의 신화적인 존재 서태지는 차트 1위를 기록한 횟수가 단지 11회로,유승준 임창정과 공동 8위에 머물렀다.

논문에 따르면 대중가요계에서 남자 솔로 가수가 가장 인기를 누려왔으며,차트에서는 혼성가수가 가장 단명하며,10대와 20대가 가요시장의 77%를 선점했다.또 가수 활동기간은 1년미만이 46%,1년이상∼2년미만이 30.7%로 대다수의가수가 2년이상을 넘기기 힘든 것으로 드러났다.

허행량 교수는 “한국DJ클럽 가요차트는 서울 도심 음악다방의 음악신청엽서,방송횟수,음반판매 등 다양한 기준에 따라 작성된 만큼 가장 믿을 수 있는 판단 근거로 생각한다”면서 차트 선정의 이유를 밝혔다.

그는 이어 “단지 10대들에게 커다란 반향을 일으켰다고해서 오래 사랑받는 노래는 아니다”면서 “가요시장의 균형적인 발전과 대중음악 발전을 위해 음반시장을 점검해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송하기자
2001-12-19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