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유럽

[월드 Zoom in] ‘유럽 좌파 맏형’ 獨 사회민주당 몰락 왜?
[월드 Zoom in] ‘유럽 좌파 맏형’ 獨 사회민주당 몰락 왜?
‘극우 돌풍·反난민’ 등에 지지 기반 상실 길 잃은 중도지향 정책… 선명성도 잃어 메르켈 2021년 9월까지만 총리직 유지앙겔라… 2018-10-30
英 카디프 500g 신생아 출산, 국내에선 302g도 있었는데
英 카디프 500g 신생아 출산, 국내에선 302g도 있었는데
영국 웨일스의 카디프에서 몸무게가 1파운드 1온스(500g) 밖에 나가지 않는 신생아가 태어났다. 국내에서는 지난 1월 말 서울아산… 2018-10-29
EPL 레스터시티 구단주 등 5명 탄 헬기, 구장 주차장 추락… 생사 확인 안돼
EPL 레스터시티 구단주 등 5명 탄 헬기, 구장 주차장 추락… 생사 확인 안돼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레스터시티’의 억만장자 구단주이자 태국 최대 면세점 회사 ‘킹파워인터내셔널’의 창립자 … 2018-10-29
교황, 유대교회 총격사건에 “비인간적 폭력 행위” 개탄
교황, 유대교회 총격사건에 “비인간적 폭력 행위” 개탄
프란치스코 교황이 미국 피츠버그 유대교 회당에서 발생한 총기 난사 사건을 규탄하고 희생자를 애도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28… 2018-10-29
조각가 박은선, 이탈리아 ‘조각 도시’ 피에트라산타서 최고조각상 수상...동양인으로…
조각가 박은선, 이탈리아 ‘조각 도시’ 피에트라산타서 최고조각상 수상...동양인으로…
조각가 박은선(53)이 이탈리아 서부의 조각 도시 피에트라산타에서 주는 최고 조각상을 받았다. 피에트라산타 시는 도시의 명성을… 2018-10-28
중절모에 파이프 담배, 1921년 에베레스트 등정 나선 영국인들
중절모에 파이프 담배, 1921년 에베레스트 등정 나선 영국인들
세계 최고봉 에베레스트를 오르던 대원이 중절모를 쓴 채 파이프 담배를 물고 망중한을 즐기고 있다. 지금으로부터 거의 100년 전… 2018-10-28
[포토] 섬뜩한 좀비 분장
[포토] 섬뜩한 좀비 분장
31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키예프에서 열린 2018 좀비 워크 키예프/할로윈 퍼레이드에서 좀비 분장을 한 여성이 퍼레이드에 참가… 2018-10-28
어린 암사자 몰래 키우다 1300만원에 팔려던 30세 남성 검거
어린 암사자 몰래 키우다 1300만원에 팔려던 30세 남성 검거
프랑스 경찰이 파리 근교 아파트에서 어린 암사자를 몰래 키우던 30세 남성을 체포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 남성은 태어난 지… 2018-10-24
“이따 다시 오면 돈 드릴게” 두 차례나 다시 들른 떼강도 체포
“이따 다시 오면 돈 드릴게” 두 차례나 다시 들른 떼강도 체포
가게 주인은 무장 떼강도에게 돈이 없다며 폐점하기 전에 다시 들르면 돈을 주겠다고 했다. 두 차례나 다시 들른 강도님들은 경찰… 2018-10-24
‘베네통’ 공동창업자 질베르토 별세
‘베네통’ 공동창업자 질베르토 별세
이탈리아의 유명 패션 그룹 베네통의 공동창업자인 질베르토 베네통이 22일(현지시간) 별세했다. 77세.로이터통신은 유가족과 회… 2018-10-24
나치 핵 개발 막은 노르웨이 영웅
나치 핵 개발 막은 노르웨이 영웅
나치 독일의 핵폭탄 개발을 저지한 노르웨이 ‘최후의 레지스탕스’ 요아킴 뢴네베르그가 별세했다. 99세.노르웨이 현지 NTB뉴스… 2018-10-24
러시아 “美, 중거리 핵조약 일방 파기땐 군사 대응”
러시아 “美, 중거리 핵조약 일방 파기땐 군사 대응”
체결 당사자 고르바초프 “비핵화 흔들어” 美, 중·러 압박해 새 핵군축 체결 가능성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거리핵무기… 2018-10-23
[포토] ‘만나서 반가워요’… 호주 원주민과 인사나누는 해리 왕자
[포토] ‘만나서 반가워요’… 호주 원주민과 인사나누는 해리 왕자
영국의 해리 왕자가 22일(현지시간) 호주 퀸즈랜드 프레이저 아일랜드에서 원주민들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 해리 왕자와 메건 마… 2018-10-22
‘구글’의 반격
‘구글’의 반격
 구글이 유럽연합(EU)의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앱) 사용료를 최고 40달러(약 4만 5000원)까지 물리기로 했다. 구글은 영국, 독… 2018-10-22
“브렉시트 찬반투표 다시 해라” 런던서 70만 시위
英정부, 재투표 시뮬레이션 몰래 진행 브렉시트부 장관 “전환기간 연장 가능성”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브렉시트)에 반대하는 영국인 수십만명이 20일(현지시간) 런던 중심가에서 2016년 결정된… 2018-10-22
러시아가 F22 ‘대항마’로 내놓은 수호이57 기대 이하?…美 동북아 제공권 독점 지속…
러시아가 F22 ‘대항마’로 내놓은 수호이57 기대 이하?…美 동북아 제공권 독점 지속…
러시아가 미국의 스텔스 전투기 F22, F35에 대항하기 위해 자체 개발한 수호이(Su)57 전투기를 내년에 실전 배치할 계획이지만 성… 2018-10-19
교황청 “교황과 문 대통령, 한반도 긴장 극복에 공동의 노력”
교황청 “교황과 문 대통령, 한반도 긴장 극복에 공동의 노력”
교황청 공보실 “교황 방북 여부에 언급할 게 없다”교황청이 18일 프란치스코 교황과 문재인 대통령의 면담이 끝난 뒤 공식 성명… 2018-10-18
여성 의원 47% “성폭력·죽음 위협 느꼈다”… 유럽 발칵
의회 여직원 41%도 “성폭력당했다” “英하원 일부 男의원, 포식자처럼 행동” “그 (남성) 의원은 출장 도중 여성 보좌관의 방에 억지로 들어가려 했다. 의원은 보좌관에게 성관계를 요구하면서 따… 2018-10-18
크림반도 대학서 폭발…러 “테러에 의한 공격”
크림반도 대학서 폭발…러 “테러에 의한 공격”
총격도 목격… 18명 사망·40여명 부상 용의자는 22살 재학생… 범행 후 자살러시아가 2014년 우크라이나로부터 병합한 크림반도… 2018-10-18
[포토] ‘내가 무서워?’
[포토] ‘내가 무서워?’
보안창으로 분리된 어린이들과 북극곰이 16일(현지시간) 독일 겔젠키르헨의 동물원에서 서로를 바라보고 있다. AP 연합뉴스 2018-10-17
[포토] 호주 방문한 ‘해리 왕자의 인기’
[포토] 호주 방문한 ‘해리 왕자의 인기’
영국의 해리 왕자가 16일(현지시간) 호주 시드니 오페라 하우스 앞에 모인 시민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해리 왕자와 부인 메건… 2018-10-16
‘한시적 관세동맹’ 유지 메이의 브렉시트 승부수
‘한시적 관세동맹’ 유지 메이의 브렉시트 승부수
‘결별에 앞선 잠정 동거?’영국이 유럽연합(EU)에서 탈퇴하는 조건들을 담판 짓는 EU와의 ‘브렉시트 협상’이 난항을 겪자 테리… 2018-10-16
기뻐하는 녹색당… 獨기독사회당 56년 ‘텃밭’ 바이에른주 선거 참패
기뻐하는 녹색당… 獨기독사회당 56년 ‘텃밭’ 바이에른주 선거 참패
카트리나 슐츠(오른쪽) 독일 녹색당 바이에른주 대표가 14일(현지시간) 뮌헨의 한 행사장 연단 위에서 무릎을 꿇은 채 지지자의 … 2018-10-16
[포토] 해리왕자 부부 첫 아이 가져…영국 왕위계승 서열 7위 예정
[포토] 해리왕자 부부 첫 아이 가져…영국 왕위계승 서열 7위 예정
지난 5월 19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인근 윈저 성의 왕실 전용 예배당인 세인트 조지 채플에서 결혼식 후 마차를 타고 행진하는 … 2018-10-15
브렉시트 협상 타결 실패…이번 주 합의는 어려울 듯
브렉시트 협상 타결 실패…이번 주 합의는 어려울 듯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브렉시트) 협상에서 EU와 영국이 15일 막바지 조율에 실패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실상 이번 주 합의는… 2018-10-15
英·EU 2년간의 이혼 마침표 ‘체커스 구상’에 달렸다
英·EU 2년간의 이혼 마침표 ‘체커스 구상’에 달렸다
이혼 합의금·아일랜드 국경 절충안 마련 공산품 동일 규제, 서비스는 산업별 협약 ‘소프트 브렉시트’ EU 수용이 최대 관건 합… 2018-10-15
교황청 “김정은 초청장 기다리는 중”
교황청 “김정은 초청장 기다리는 중”
文대통령, 17일 평화 미사 참석 뒤 연설 18일 교황 예방해 北초청 의사 전할 듯세계 13억 가톨릭 신자들의 수장인 프란치스코 교… 2018-10-12
러 ‘소유스’ 우주선 발사 2분 45초 뒤 추락… 탑승 2명은 탈출
러 ‘소유스’ 우주선 발사 2분 45초 뒤 추락… 탑승 2명은 탈출
카자흐스탄 바이코누르 우주기지에서 11일 오전 11시 40분쯤 러시아제 ‘소유스 MS10’ 우주선이 로켓 발사체 ‘소유스 FG’에 실… 2018-10-12
‘하루에 2억원 쇼핑’ 英 해로드 백화점 ‘손 큰 사모님’ 정체는
‘하루에 2억원 쇼핑’ 英 해로드 백화점 ‘손 큰 사모님’ 정체는
영국 런던의 유명 백화점 해로드에서 단 하룻동안 15만 파운드(약 2억 2400만원)를 쓰는 등 10년 동안 1600만 파운드(약 239억원… 2018-10-11
나치 전범 바르비에 법정에 세운 부부 프랑스 최고 훈장
나치 전범 바르비에 법정에 세운 부부 프랑스 최고 훈장
나치 전범 클라우스 바르비에를 비롯해 나치 전력자 추적에 평생을 헌신해 온 프랑스인 부부가 최고 훈장을 받았다. 세르주 클라… 2018-10-10

/

서울Eye - 포토더보기